2019년 9월 21일(토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스포츠

대통령기 전국 사이클 나주서 열전
14일 개막…나아름·이주미 등 87개 팀 410명 참가 銀輪 향연

  • 입력날짜 : 2019. 04.10. 19:03
제36회 대통령기 전국 사이클 대회가 오는 14일 개최된다.

10일 나주시에 따르면 국내 최정상급 사이클 선수들이 참가하는 ‘제36회 대통령기 전국 사이클 대회’가 오는 14일부터 19일까지 6일간 나주시에서 개최된다.

대한자전거연맹이 주최하고 전남도자전거연맹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87개 팀 410명의 선수가 참가해 나주 벨로드롬사이클 경기장서 종목별 우열을 가린다.

2000년부터 매년 대회를 개최한 나주시는 사이클 종주도시로써 대회 후원 및 우수한 스포츠 시설 인프라 제공을 통한 국내 사이클 선수단의 경기력 향상은 물론, 아시아와 세계 대회 출전 선수 발굴과 육성에 큰 성과를 거둬왔다.

특히 이번 대회는 나주 다시면 출신으로 2018년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사이클 4관왕에 빛나는 나아름과 같은 대회 2관왕을 차지한 이주미를 비롯한 현 국가대표 10명이 출전을 예고하며 사이클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국제대회에서 잇달아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는 국내 사이클 선수들의 파이팅 넘치는 선전을 기원한다”며 “나주시 사이클 팀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서 이번 대회를 위해 구슬땀을 흘려온 선수들이 값진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대회 기간 시설 편의, 인프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나주=김영수 기자


나주=김영수 기자         나주=김영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