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20일(금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고흥 만능해결사 ‘어깨동무봉사단’ 인기
주민 생활 불편 개선 앞장

  • 입력날짜 : 2019. 04.10. 19:04
고흥군의 만능 해결사로 불리는 ‘어깨동무봉사단’이 지난 9일 과역면 독대마을을 방문해 큰 호응을 얻었다.

10일 고흥군에 따르면 어깨동무봉사단은 기존 봉사단과 차별화하기 위해 지난해 군민 설문조사를 통해 불합리한 사항을 전면 개선함으로써 민선 7기 군정 운영의 본보기가 되고 있다.

고령화로 농촌의 일손이 부족한 점을 감안해 봉사자의 중식을 지역의 식당에서 해결함으로써 식사준비, 배식, 설거지 등을 책임진 마을부녀회의 심적, 경제적 부담을 덜어줬다.

또한 행정, 세무, 건축 등 모든 상담분야를 폐지해 관련 부서의 공무원 참여를 대폭 축소하고 머리염색, 얼굴마사지, 손톱정리 등 민간 봉사자 참여를 확대했다.

이날 봉사현장을 방문한 송귀근 고흥군수는 “제3회를 맞이한 봉사단이 주민의 모든 불편사항을 해결해 주는 생활밀착형 봉사단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며 “봉사단 명칭대로 군민과 봉사자가 한마음이 되고 서로에게 힘이 돼 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고흥군 관계자는 “현재 봉사단은 22개 분야 54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다양한 군민의 복지 욕구를 수시로 반영, 봉사분야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1·2회 봉사단 운영 결과, 총 931건의 생활 민원을 처리했으며 특히 칼갈이, 농기계, 방충망수리, 전구교체 등에 군민의 참여 및 주민 만족도가 높았다./고흥=신용원 기자


고흥=신용원 기자         고흥=신용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