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20일(금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완도·진도서 불법 김 양식 운영 7명 검거

  • 입력날짜 : 2019. 04.23. 19:26
완도와 진도 해상에서 불법 김 양식장을 설치 운영한 일당이 해경에 적발됐다.

완해양경찰서는 23일 불법 김 양식 시설물을 설치·운영한 혐의(수산업법 위반)로 선장 A씨(53)와 B(56)씨 등 7명을 붙잡아 조사 중이다고 밝혔다.

A씨 등은 지난 22일 오전 4시께 진도군 의신면 밀매도 인근 해상에서 허가를 받지 않고 김을 채취하는 등 지난해 12월부터 최근까지 진도와 완도 외모도 인근 해상에 불법 김양식장을 설치해 놓고 수확시기에 맞춰 채취한 뒤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불법 김 양식장을 운영했으며 무면허로 5t급 이상 선박을 운항한 혐의도 받고 있다.

조사결과 A씨 등은 진도와 완도해상에 30줄에서 100줄 이상의 김 양식 시설물을 설치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김 채취를 위해 어선 운항이 적은 새벽시간대를 이용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해경은 진도 해상에서 불법 김 채취를 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해 이들을 붙잡았다. 해경의 출동 사실을 알고 도주한 선장 B씨도 추적해 검거했다. /완도=윤보현 기자


완도=윤보현 기자         완도=윤보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