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18일(일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강진청년일자리카페’ 6월 개소
맞춤형 컨설팅·일자리 정보 제공 등 지원

  • 입력날짜 : 2019. 04.25. 18:28
청년들의 취·창업 상담과 지원을 돕는 ‘강진청년일자리카페’가 6월 개소한다.

강진군은 25일 “관내 청년들이 자주 방문하는 지역에 카페 공간을 설치하고 전문 상담사를 채용하는 등 청년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강진청년일자리카페’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오는 6월 새로 마련될 ‘지역 활력 커뮤니티센터’ 내에 개소를 앞둔 강진청년일자리카페는 최근 열린 전라병영성축제장에서 홍보 행사를 시작으로 본격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강진청년일자리카페에서는 전문적인 취·창업 상담과 청년의 적성과 수요를 고려한 맞춤형 컨설팅, 지역 청년 적합형 일자리 정보 제공으로 청년 고용 기회 확대를 적극 도모한다. 또 청년 오프라인 소통 공간인 회의실, 미니카페, 여가 활동 공간도 제공한다. 청년 취업률을 높이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도 개설한다.

청년 주도형 일자리 탐색 및 취업 전략 마련을 위해 청년 주도의 소규모 문화 강좌를 운영하고 청년들에게 소규모 강좌를 직접 개설 및 수강할 수 있도록 해 취·창업에 도움을 주는 경험과 기회를 제공한다.

나아가 4차 산업혁명시대를 준비하며 기존에 존재하지 않았던 직업을 새롭게 만드는 ‘창직’ 과정을 지원한다.

임채용 강진군 일자리창출과장은 “구직상담을 받은 청년층들에게 취·창업 아카데미 참여를 적극적으로 연계해 취업뿐만 아니라 창업까지 연결될 수 있도록 수요자 중심의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으로 추진 중인 ‘강진청년문화창작소 조성사업’은 총 사업비 4억원(국·군비 2억원)을 확보했다. 이에 대구면에 소재한 구 청자공동판매장 2층을 리모델링 해 강진청년일자리카페와 연계한 취·창업 교육을 6월부터 순차적으로 지원한다.

사업 참여 대상은 강진군 거주(예정) 만 18-39세 미취업 청년층이 주 대상이며 취·창업아카데미의 경우 강진군 조례에 따라 청년층 만18-55세까지도 가능하다.

자세한 문의는 강진청년일자리카페로 문의(061-430-3888) 후 방문 상담 및 신청이 가능하다./강진=정영록 기자


강진=정영록 기자         강진=정영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