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22일(일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보성 5월 통합축제’ 오늘 팡파르
이색 볼거리·즐길거리 가득…방문객 급증 기대

  • 입력날짜 : 2019. 04.30. 19:35
<茶·보성소리·철쭉·활어>
밤이 되도 끝나지 않는 화려한 축제 ‘보성 5월 통합축제’가 1일부터 개최한다.

보성을 대표하는 차(茶)와 서편제 보성소리, 철쭉, 활어가 함께하는 ‘5월 통합축제’는 밤낮을 가리지 않고 색다른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선사할 계획이다.

특히 보성읍 특설무대에서는 매일 오후 6시 30분부터 8시 30분까지 가요계 대표 스타 최백호, 박상민, 알리, 모모랜드, 코요태, 박남정, 송소희 등이 총 출동해 봄의 전령 역할을 톡톡히 해낼 예정이다. 또한 건물 외벽을 하나의 거대한 스크린으로 만들어 환상적인 3D 미디어파사드쇼와 불꽃쇼를 펼쳐 어린이에겐 환상의 세계를, 가족과 연인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한다.

이 외에도 연인과 가족을 위한 다양한 문화체험, KBC 축하공연, 군민과 함께하는 열린음악회 등이 관광객을 기다리고 있다.

보성읍 특설무대 부스에서는 주간 행사로 전통악기 만들기, 부채만들기, 풍경만들기, 풍선아트 체험, 녹차잎 손수건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도 준비돼 있다.

보성군 관계자는 “통합축제로 전년 대비 방문객이 20%이상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며 “다채로운 문화공연 행사와 함께 통합축제장에서 보성의 봄을 만끽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축하공연 및 3D 미디어파사드쇼는 무료로 관람 할 수 있으며 자세한 일정은 보성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타 문의 사항은 보성군청 자치행정국 문화관광과(061-850-5201·5, 5211·4)로 문의하면 된다. /보성=임병언 기자


보성=임병언 기자         보성=임병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