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18일(일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순천 4호 기적의 놀이터 ‘올라올라’ 개장
업동호수공원 인근 3천여㎡
설계·명칭 어린이 의견 반영

  • 입력날짜 : 2019. 05.06. 17:44
순천시 제4호 기적의 놀이터 ‘올라올라’가 최근 문을 열었다. ‘올라올라’는 용당동 업동호수공원 인근 3천㎡ 면적으로 조성됐으며 네트놀이대, 원통형미끄럼틀, 넓은미끄럼틀 등이 설치돼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창의성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순천시 제공
순천시 제4호 기적의 놀이터 ‘올라올라’가 문을 열었다.

순천시는 6일 “제4호 기적의 놀이터 ‘올라올라’ 준공 기념식이 최근 용당동 업동호수공원에서 기적의 놀이터 완성을 기다리던 어린이들과 인근 주민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고 밝혔다.

2016년 대한민국 제1호 기적의 놀이터 ‘엉뚱발뚱’으로 시작된 순천 기적의 놀이터는 그동안 어린이 놀이터에 대한 국민들의 인식과 문화를 근본적으로 바꾸는 큰 반향을 일으켜 왔다.

순천시에서는 제1호 놀이터 ‘엉뚱발뚱’에 이어 2017년 2호 ‘작전을 시작하지’, 2018년 3호 ‘시가모노(시간 가는 줄 모르고 노는)’를 조성해 많은 인기를 끌었으며 전국에서 순천 기적의 놀이터를 배워가기 위해 500여개의 지자체를 비롯한 기관단체가 방문했다.

제4호 놀이터 ‘올라올라’는 명칭 공모를 통해 용당초등학교 4학년 정초윤 학생이 제안해 최종 선정됐다.

준공 행사에서는 제4호 기적의 놀이터 ‘올라올라’의 주인공인 지역아동센터 학생들의 난타공연, 용당초등학교 방송댄스 공연이 펼쳐졌고 비눗방울 체험, 헤나스티커체험, 풍선 공연 쇼 등 어린이 즐길거리가 마련됐다.

제4호 기적의 놀이터 ‘올라올라’ 는 용당동 업동호수공원 인근 3천㎡ 면적으로 조성됐으며 네트놀이대, 원통형미끄럼틀, 넓은미끄럼틀 등이 설치됐다.

순천시는 4호 기적의 놀이터 조성을 위해 2017년 1월부터 입지선정과 용당 지역 주민 간담회 등 놀이터 유형과 선호도 조사 등을 실시했고 어린이들의 희망과 바람을 담아내기 위해 어린이 디자이너스쿨 과정을 운영했다.

특히 지난달에는 어린이 감리단이 실제 기적의 놀이터 조성현장을 꼼꼼하게 점검하는 등 놀이터의 주인이 어린이라는 시각에서 어린이의 의견들이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했다.

제4호 ‘올라올라’는 기존 지형을 활용한 다이내믹한 놀이터로 와이드슬라이드, 원통형 미끄럼틀, 네트놀이대로 조성돼 순천 기적의 놀이터 특색을 더 하게 됐다.

허석 순천시장은 “어린이들이 무엇이든 할 수 있는 자유와 창의성을 얻을 수 있는 곳이 기적의 놀이터가 지향하는 방향이다”며 “기적의 놀이터에서 마음껏 뛰어놀며 꿈과 상상력을 키우기 바란다”고 말했다.

기적의 놀이터는 시민과 어린이, 전문가들의 오랜 협치의 결과로 이뤄진 결실로써 1호 엉뚱발뚱은 2016년에 국토교통부의 ‘공공건축 최우수상’과 행정자치부의 ‘창의행정 최우수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지난해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순천시는 향후 10호까지 기적의 놀이터를 조성해 ‘아이들이 행복한 도시’로 만들겠다는 계획이며 현재 5호 놀이터의 설계까지 마친 상태다. /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