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6월 25일(화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완도 新품종 ‘조명1호’ 모내기 시작
4개 단지 110㏊ 조성 600t 출하

  • 입력날짜 : 2019. 05.07. 18:27
완도군 신품종 ‘조명1호’ 모내기가 시작됐다.

완도군은 7일 “최근 노화읍 포전리를 시작으로 신품종 ‘조명1호’를 재배하기 위해 본격적인 모내기를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오는 15일까지 단지별로 순차적으로 이앙하게 되는 신품종 ‘조명1호’는 완도군에서 명품 햅쌀단지로 육성하기 위해 도입한 조생종 신품종으로 전남도농업기술원에서 육성했으며 밥맛이 뛰어나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품종이다.

완도군에서는 올해 명품 햅쌀단지 장려 품종으로 ‘조명1호’ 단일 품종을 선정하고 지난달 단지 교육을 실시했으며 4개 단지 110㏊을 조성해 8월 중순 수확을 시작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후 9월 13일 이른 추석에 맞춰 600t을 출하할 계획이다.

완도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완도군은 전국에서 가장 햅쌀을 재배하기에 적합한 지역으로 따뜻한 난지성 기후, 각종 미네랄이 풍부한 해풍의 영향을 받는 해양성 기후 등 완도의 특성을 살리고 미역 퇴비를 활용하는 등 완도군만의 적합한 농법을 활용해 명품 햅쌀을 육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완도=윤보현 기자


완도=윤보현 기자         완도=윤보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