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6월 20일(목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진도군, 지역안전지수 개선 ‘잰걸음’
화재·교통사고 등 예방 노력

  • 입력날짜 : 2019. 05.12. 18:49
진도군이 최근 지역안전지수 개선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12일 진도군에 따르면 지역안전지수는 안전에 관한 각종 통계를 활용해 자치단체별 안전 수준을 화재, 교통사고, 자연재해, 범죄, 생활안전, 자살, 감염병 등 7개 분야로 세분화해 나타낸 수치다.

진도군은 화재 분야와 생활안전 분야에서 진도 119안전센터가 주관, 화재 예방을 위한 캠페인과 소화시설 주변 불법 주정차 근절에 집중하고 있으며 취약가구 기초소방시설 설치와 홍보활동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자살 분야는 예방 중심의 보건의료 서비스와 고독사 방지, 농약 보관함 보급, 자살예방 캠페인 등을 추진하고 있다.

감염병 분야로 취약지역에 대한 방역소독 확대와 65세 이상 고령자, 장애인 등 취약계층 인플루엔자 적기 접종 등 감염병 사전 예방에 노력하고 있다.

또 자연재해 분야는 자연재해위험지구 개선사업과 함께 소화천 정비, 예방시설 정비, 예방대책 등 추진하고 범죄 분야로는 진도경찰서 주관으로 5대 범죄(강도, 살인 등)를 줄이기 위해 단속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지역안전지수 5등급으로 가장 낮은 교통사고 분야는 교통사고 사망자 절반 줄이기 사업으로 진도경찰서와 협업해 과속단속카메라 설치 등 교통안전시설 개선과 홍보, 안전교육을 집중 실시하고 있다.

진도군 안전건설과 안전총괄담당 관계자는 “지난해 진도군의 지역안전지수는 비교적 취약한 수치로 나타났다”며 “더욱 경각심을 갖고 주민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걱정 없이 생활할 수 있도록 안전사고 개선과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진도=박세권 기자


진도=박세권 기자         진도=박세권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