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6월 16일(일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화순 ‘로컬 팜마켓’ 판로 확대 주목
1주년 기념행사…17개 농가·33개 품목 무인 판매

  • 입력날짜 : 2019. 05.13. 18:44
구충곤 화순군수가 최근 만연산 생태 숲 공원에서 열린 ‘로컬 팜 마켓’ 개장 1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해 농특산물 판매장을 둘러보고 있다. /화순군 제공
화순 ‘로컬 팜 마켓’이 안정적인 판로를 구축해 지역민들에게 주목을 받고 있다.

화순군은 13일 “최근 만연산 생태 숲 공원에서 귀농·귀촌인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귀농인 농특산물 무인판매장(이하 로컬 팜 마켓)’ 개장 1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4월 만연산 생태 숲 공원에 문을 연 ‘로컬 팜 마켓’은 귀농인의 새로운 로컬푸드 판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개장 이후 17개 농가가 신선하고 안전한 33가지 품목의 로컬푸드를 무인 판매하고 있다. 화순군 로컬 팜 마켓은 월평균 매출액이 500여만원으로 귀농인의 소득 증대에 이바지하고 있다.

입점 귀농인 양옥미(화순읍) 씨는 “많은 지역 주민과 관광객이 찾는 만연산 생태 숲 공원에 판매장이 있어 매출이 증가하고 있다”며 “안심하고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어 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화순군귀농귀촌협의회(회장 박병기)가 운영·관리하는 로컬 팜 마켓에서는 채소, 잡곡, 작두콩, 유정란, 꿀, 아로니아 등 제철마다 생산되는 다양한 농산물을 365일 만날 수 있다. 개장 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8시까지다.

기념행사에 참석한 구충곤 군수는 “무인 로컬 팜 마켓이 귀농인의 소득 창출뿐 아니라 귀농 가구의 안정적인 정착을 돕고 화순군의 귀농·귀촌 성공사례를 알리는 데 효과가 매우 크다”며 “앞으로도 귀농·귀촌인 유치와 안정적인 정착을 돕는 다양한 정책을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구 군수는 “화순에서 먼저 살아보기, 귀농인 연착륙 적응 지원 등 다양한 귀농 정책을 펼쳐 도시민의 유입을 유도하고 귀농·귀촌인의 영농 정착률을 높이겠다”고 덧붙였다./화순=이병철 기자


화순=이병철 기자         화순=이병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