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20일(화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전국 최고 수산식품산업도시 도약 속도
목포시, 수산식품 기본구상 용역 완료 청사진 제시
수산종합지원단지 등 신설…新성장 동력 산업 시동

  • 입력날짜 : 2019. 08.06. 18:45
목포시가 전국 최고 수산식품산업도시 도약에 속도를 내고 있다.

목포시는 6일 “수산식품의 혁신성장과 고부가가치 신성장 동력산업 기반 조성을 위해 지난 2월부터 추진해 온 ‘서남권 수산식품 융복합벨트 조성 기본구상 용역’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이번 용역에서는 현재 운영 중에 있는 서남권수산물유통센터, 해양수산복합센터, 목포수산식품지원센터, 씨푸드타운, 종합수산시장 등 기존 시설과 신설되는 서남권 수산종합지원단지 및 수산식품수출단지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목포 수산식품산업의 경쟁력을 높일 청사진이 제시됐다.

시설별 검토 사항을 살펴보면 먼저 서남권수산물유통센터 활성화를 위해 임대료 및 지방세 감면, 건어물과 젓갈 전자판매센터 조성, 포장재 생산 및 포장교육시설 구축·임대 등의 방안이 제시됐다.또 휴게광장을 조성하고 진입도로를 개선하여 센터로의 접근성을 높여야 한다고 제안했다.

해양수산복합센터는 관광객이 쉽게 기억하고 찾아올 수 있도록 명칭을 변경하고 시장성에 큰 변화를 보이고 있는 선어회 가공·판매시설 구축할 필요가 있다는 분석이 도출됐다.

목포수산식품지원센터는 새로운 수산가공품 개발기능 강화를 위해 수산물 가공 전공자 등 우수 연구 인력을 점진적으로 보강해야 하며 전 세계적인 식품 안전성 강화 추세에 대응하기 위해 안전식품 생산 및 상품성 제고 교육프로그램을 도입해야 한다고 봤다.

종합수산시장은 주차장을 증축해 옥상층을 수산물 건조장으로 조성하고 아케이드를 전면 수리해 현대화를 꾀해야 한다는 분석이다.

더불어 현재 수협 인근의 수산물 선어판매상점들은 위판과 판매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수협이전 이후 수산종합타운 부지로 이전할 필요성도 대두됐다.

수협 이전에 따라 새로 조성되는 서남권 친환경 수산종합지원단지에 대해서는 부족한 위판장과 수산물산지거점유통센터(FPC)를 목포북항 어선물양장 건립사업과 연계해 추진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수산식품수출단지의 핵심 시설인 국제수산식품 전문센터는 공판장이나 도매시장으로 개설과 김 등급제를 도입하는 방안이 도출됐다.

장기적으로는 접안시설을 확충하고 수입수산물을 원료로 한 내수 및 수출수산물을 처리하기 위한 냉동·냉장시설 설치안도 제시됐다./목포=정해선 기자


목포=정해선 기자         목포=정해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