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월 20일(월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실시간 뉴스

주승용, “어촌뉴딜300사업에 여수 5개 어촌 선정”
둔병항, 독정항, 우학항, 의성항, 직포항 등 사업비 총 400억원 확보

  • 입력날짜 : 2019. 12.13. 14:51
주승용 국회부의장(여수을)은 13일 여수시 5개 어촌마을이 해양수산부 어촌뉴딜300사업에 선정돼 총 사업비 400억4천5백만 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해양수산부는 12일 전국 11개 시·도, 58개 시·군·구 250개소에서 신청한 ‘2020년 어촌뉴딜300사업’ 신규대상지 120개소를 발표했다.

여수시 관내에서는 ▲둔병항 42억2천만 원 ▲독정항 95억7천4백만 원 ▲우학항 75억6백만 원 ▲의성항 91억8천8백만 원 ▲직포항 95억5천7백만 원을 확보했다.

어촌뉴딜300 사업은 가기 쉽고, 찾고 싶고, 활력 넘치는 ‘혁신어촌’ 구현을 위해 낙후된 선착장 등 어촌의 필수기반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특화개발을 추진하여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지역밀착형 생활SOC사업이다.

한편, 주 부의장은 공모선정을 위해 해양수산부 등 관계부처 담당자들을 지속적으로 만나, 여수시 어촌어항 선정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해 왔다.

주 부의장은 “선정된 지역들을 새로운 관광명소로 만들어 우리 어민들의 소득향상과 일자리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및 관광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올해 선정되지 못한 어촌마을도 내년도에는 추가로 선정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일 것이다.”고 밝혔다.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