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5월 28일(목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람들

박승권 유성선병원 진료과장, 조선대 발전기금 기탁

  • 입력날짜 : 2020. 04.05. 18:23
대학시절 지도교수의 장학금으로 어려운 가정형편을 극복하고 학업을 무사히 마친 조선대 출신 의사가 은혜를 갚기 위해 모교를 찾았다.

조선대는 지난 3일 의과대학 동문인 박승권(36) 유성 선병원 직업환경의학센터 진료과장으로부터 발전기금 1천만원을 기탁 받았다. 기탁식에는 박승권 동문과 민영돈 총장, 전제열 의과대학장, 유호진 암악성화돌연변이센터장, 김봉철 대외협력처장 등이 참석했다.

박승권 동문은 조선대 의과대학 본과 1학년 재학시절 가정형편이 곤란해 학업을 유지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다. 이에 지도교수는 주변 동료 교수들과 십시일반 장학금을 마련했고 박승권 동문은 지난 2010년 학업을 마치고 졸업해 의사가 됐다.

박승권 동문은 “그 때 지도교수님을 포함한 교수님들의 도움으로 학업을 지속할 수 있었으며, 지금 의사로서 긍지를 가지고 살아올 수 있었다”면서 “교수님의 말씀에 따라 학교에 장학금을 기탁하러 왔다”고 말했다.

박승권 동문이 기탁한 장학기금은 의과학분야 인력양성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연구·장학 프로그램에 쓰일 예정이다.

민영돈 총장은 “대학 재학시절 도움을 받은 동문들이 사회에 진출해서도 잊지 않고 대학에 돌아와 보은하고 있다”면서 “나눔을 실천해주신 박승권 진료과장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최권범 기자


최권범 기자         최권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