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8월 8일(토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경찰 ‘성추행 신고 남자 중학생 돌연 사망’ 수사

  • 입력날짜 : 2020. 07.14. 18:36
성추행 신고를 한 남자 중학생이 스트레스성 질병으로 숨져 경찰이 인과 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14일 전남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전남지역 모 중학교 재학생인 A군은 지난달 중순 기숙사에서 또래 친구들에게 신체의 일부를 만져지는 등 성추행을 당했다고 학교 측에 신고했다.

이후 스트레스성 급성 췌장염으로 병원에 입원한 A군은 이달 3일 치료를 받던 중 숨졌다.

A군측은 “학교에서 가해 학생들과 분리 조치를 제대로 하지 않아 심한 스트레스로 숨진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경찰은 A군의 피해 진술이 있는 만큼 사실관계 확인을 위해 수사에 나섰다.

가해자로 지목된 3명의 학생들은 경찰 조사에서 성적인 행동이 있었던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숨진 A군도 동의하에 함께 같은 장난을 했다”며 성추행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군의 사망 원인이 성추행 사건과 연관성이 있는지도 함께 조사할 계획으로, 다만 부검대상은 아니다고 밝혔다./오승지 기자


오승지 기자         오승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