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9월 21일(월요일)
홈 >> 오피니언 > 기고/칼럼

‘보이스피싱’ 사기 수법 갈수록 진화

  • 입력날짜 : 2020. 08.12. 19:29
보이스피싱 사기수법이 갈수록 진화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대표적인 사기수법으로는 대출사기형과 기관 사칭형으로 분류된다. 대출 사기형의 경우 장시간에 걸쳐 피해자를 설득하고, 기관 사칭형의 경우 피해자가 외부 도움을 받을 수 없도록 유도해 자칫 피해를 입기 쉽다. 중간에 확인을 하려 하더라도 최근에는 휴대폰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특정 기관에 취해지는 연락을 본인 사물실로 연결되게 하는 등 전화를 가로채는 수법을 쓰는 경우도 있어 거듭 주의해야 한다.

피해를 입지 않는 방법을 충분히 알아 두어야 한다. 반드시 핸드폰이 아닌 일반 전화를 이용, 해당 기관에 관련된 내용이나 상담한 인물이 있는지 여부 등을 확인해야 한다. 만일 ‘저금리 대출을 위해 기존의 대출금을 갚아야 한다’고 말하는 경우 100% 보이스피싱이며, 하물며 ‘직원을 보내 돈을 가져가겠다’라고 하는 경우는 더더욱 없다.

/이재복·고흥경찰서 대서파출소


이재복·고흥경찰서 대서파출소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