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뉴스데스크 > 정치

SRT 수서역서 ‘천년 전라도’ 알린다
광주시·전남도·전북도, 귀성·귀경객 대상 홍보 활동

  • 입력날짜 : 2018. 02.13. 19:37
광주시와 전남도, 전북도가 함께 설을 앞두고 SRT 수서역을 이용하는 15만여 귀성·귀경객들을 대상으로 2018 전라도 방문의 해를 맞아 토정비결 보기 등 색다른 이벤트 홍보활동에 나선다.

전라도 3개 시·도는 설 전날인 14일 4만여명이 이용하는 수서역에서 귀성객들의 고향을 향한 부푼 마음을 나누는 의미에서 ‘전통 백설기 떡 나눔 행사’를 갖는 등 ‘2018 전라도 방문의 해’를 알릴 계획이다.

특히 전통과 즐거움이 가득한 문화행사와 ‘신년운수 토정비결에 묻다’ 등 각종 체험 프로그램으로 명절 분위기를 조성하고, 전라도 3개 시·도가 준비한 ‘아트&버스킹 공연’을 통해 2018년이 전라도 정도 천년임을 알리고 전라도 방문을 유도하는 행사도 갖는다.

고향에서도 점점 찾아보기 힘든 윷놀이, 투호놀이, 제기차기, 멍석말기 등 고유의 전통놀이가 SRT 수서역 지하 1층 맞이방 곳곳에서 펼쳐진다. 뿐만 아니라 ‘2018 전라도 방문의해’를 알리는 퀴즈 이벤트와 SRT 웹툰 캐릭터와 함께 하는 인증샷 이벤트도 진행된다.

귀성객들의 구미를 자극할 개성있는 프로그램도 준비됐다. 14-15일 진행되는 ‘힐링 토정비결존’에서는 무술년 새해에 사주로 풀어보는 재물운, 애정운 등 신년운세를 내다볼 수 있다.

전라도 천년을 알리는 다양한 공연과 퍼포먼스도 마련됐다. 버스킹, 마임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아트&버스킹 공연팀’은 지난 1월 SRT 수서역에서 ‘2018 전라도 방문의 해’를 성공적으로 알린 바 있다. /김재정 기자 j2k@kjdaily.com


김재정 기자 j2k@kjdaily.com         김재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http://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kjdail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