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재 내달 전국 콘서트 개최 불투명…“출연료 못받아” 소송
연합뉴스
2022년 06월 27일(월) 19:23

가수 김희재 측이 7-8월로 예정된 전국 투어 콘서트와 관련해 공연 기획사를 상대로 소송에 나섰다.

김희재의 소속사 스카이이앤엠은 27일 “공연 기획사인 모코 이엔티(ENT)를 상대로 체결한 계약을 무효로 해달라는 내용의 소장을 서울동부지법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앞서 김희재의 팬 콘서트와 전국투어 공연을 진행하고자 모코 ENT와 계약한 바 있다.

소속사는 소장에서 “모코 측은 서울·부산·광주·창원에서 열리는 공연과 관련해 총 8회 공연 중 5회 공연에 대한 출연료를 가수에게 지급해야 하는 계약상 의무가 있음에도 이를 지급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난 13일 내용 증명을 통해 모코 측에 (출연료) 지급을 이행해달라고 요청했으나, 현재까지도 출연료를 받지 못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김희재의 콘서트는 당초 7월 9-10일 서울을 시작으로 23-24일 부산, 30-31일 광주, 8월 6-7일 창원에서 각각 열릴 예정이었다.

소속사 관계자는 “티켓 예매가 시작되기 하루 전날 회차별 출연료를 지급하도록 계약서에 명시돼 있으나, 모코 ENT 측에서는 계약금 명목으로 3회분만 선입금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현재 공연 예매 사이트에서 모든 공연의 티켓 예매가 가능한 만큼 나머지 5회 공연에 대한 출연료도 이미 지급했어야 한다는 것이 스카이이앤엠 측 주장이다.

이 관계자는 “양측이 체결한 계약서를 보면 (계약 내용에 대한) 시정 요구를 했으나 이뤄지지 않으면 계약을 무효로 할 수 있게 돼 있다”고 설명했다.

서울 공연이 2주도 채 남지 않은 상황에서 소송으로 이어지면서 공연 개최 자체가 불투명해진 상황이다.

소속사는 “첫 정규 음반 발표 시점과 맞물려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해 송구하다”면서 “가수 김희재의 정당한 권리를 찾기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www.kjdaily.com/1656325411577881078
프린트 시간 : 2024년 07월 20일 20:47: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