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오늘 ‘오봉산 구들장’ 숲속 음악회

해평호수에서 즐기는 낭만…문화재·음악 ‘콜라보’

보성=임병언 기자
2022년 07월 01일(금) 00:37

보성군은 30일 “7월 1일 오후 4시부터 득량 해평호수에서 낭만 가득한 숲속 음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온기 품은 돌, 오봉산 구들장’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음악회는 ‘보성 오봉산 구들장 채석지’의 국가문화재 등재를 기념하기 위해 마련했다.

식전 행사는 해평호수 걷기, 토퍼 들고 사진 찍기, 보성소리한마당 공연 등 보성의 멋을 느낄 수 있는 행사가 준비됐다.

기념식에서는 문화재 등재 기여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은 표창패를 전달하고 보성 오봉산 구들장의 문화재 등재 과정을 공유한다.

공연 행사는 3인조 혼성그룹 프롤로그의 포크송 공연과 유달오페라의 공연으로 힐링의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해평호수를 배경으로 펼쳐질 이번 공연은 관내 주민과 관광객 등 누구나 함께 할 수 있는 통합과 소통의 자리로 마련됐다. 또한 문화재를 음악을 통해 접근해 쉽게 풀어내고 국가문화재 등재를 보성군민에게 홍보해 애향심을 고취시킬 방침이다.

보성군 관계자는 “문화재를 이용한 다양한 활용사업을 통해 문화재 접근을 보다 용이하게 할 계획”이라며 “‘친근한 문화재’가 될 수 있도록 여러 분야와 콜라보해 주민들을 찾아가겠다”고 밝혔다./보성=임병언 기자
보성=임병언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www.kjdaily.com/1656603459578296008
프린트 시간 : 2022년 10월 01일 04:3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