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호우특보…산사태 위기경보 ‘주의’로 상향

16일 일부 지역 시간당 50㎜ 집중호우

안재영 기자
2022년 08월 15일(월) 20:17
광주·전남 대부분 지역이 16일 오전부터 호우특보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여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특히 광주·전남에 대한 산사태 위기경보도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됐다.

15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남하하는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16일 이른 오전부터 17일까지 광주·전남 전역엔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이날 오후 6시 이후 16일 오전 중 발효 예정으로 광주·전남에 호우 예비특보를 내렸다.

예상 강수량은 30-100㎜지만 일부 지역에서는 시간 당 50㎜ 안팎의 집중호우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또한 산림청은 광주·전남지역에 많은 비가 예보됨에 따라 산사태 위기경보를 관심에서 주의로 격상했다.

이와 함께 16일 자정부터 거문도와 초도엔 강풍특보가, 남해 서부 동쪽 바다엔 풍랑 특보가 발효될 예정이어서 야외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이번 비는 주말까지 산발적으로 이어질 전망이다. 비는 중국 내륙에서 발달한 저기압의 강도와 이동 경로에 따라 변동성이 커 수해를 예방하기 위해선 최신 기상 정보를 참고해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

/안재영 기자
안재영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www.kjdaily.com/1660562226581719005
프린트 시간 : 2022년 11월 30일 19:09: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