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이 빛나는’ K리그

출범 40주년 맞아 기념 브랜딩 제작

연합뉴스
2023년 02월 02일(목) 19:37

한국프로축구연맹은 프로축구 출범 40주년을 맞아 제작한 ‘K리그 40주년 기념 브랜딩’<사진>을 2일 발표했다.

브랜딩 콘셉트는 K리그 엠블럼의 ‘슈팅스타’에 착안해 만들어졌다.

별을 상징하는 금색을 사용해 한국 최상위 축구리그로서의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부각했다.

K리그1과 K리그2 각각의 엠블럼은 각 리그 고유 색상으로 만들어졌다.

프로연맹은 “40년간 그라운드 위에서 펼쳐진 수많은 스타의 이야기가 별처럼 K리그를 빛낸다는 의미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이번 브랜딩은 올 시즌 ‘하나원큐 K리그 2023’ 대회 로고와 공식 명칭 표기, 유니폼 패치, 공인구, 각종 제작물, 인트로 영상 등에 반영된다.

프로연맹은 K리그 공식 비디오 게임 파트너인 글로벌 게임 기업 ‘일렉트로닉 아츠(EA)’와 협업해 브랜딩을 제작했다.

디자인은 울산 현대, 전북 현대, 대한축구협회, 프랑스 파리 생제르맹(PSG) 등과 작업한 스포츠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 ‘오버더피치’가 맡았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www.kjdaily.com/1675334238594516007
프린트 시간 : 2023년 05월 29일 01:13: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