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지방보조금 지원체계 개편 착수

보조금 사업 공모방식 전환…유사·중복사업 통합

나주=정종환 기자
2023년 03월 15일(수) 19:58

나주시가 건전한 지방 재정 운용과 보조금의 투명성, 효율성 확보를 위한 민선 8기 보조금 지원체계 개편에 착수한다.

15일 나주시에 따르면 지난 2월부터 실시한 최근 3년 간(2020-2022년) 비영리민간단체에 지원된 지방보조금에 대한 자체 전수조사를 최근 완료했다.

조사 결과 최근 3년 간 보조금 지원 비영리민간단체 수는 2020년 235곳, 2021년 258곳, 2022년 277곳으로 20곳 내외에서 매년 증가했다.

같은 기간 민간단체 지원 보조금 총액은 약 48억5천만원, 70억6천만원, 86억9천만원으로 오른 것으로 집계됐다.

이들 단체에 대한 전수조사 결과 보조금 목적 외 사용, 부정수급 등 악용 사례는 발견되지 않았으나 유사 또는 중복사업, 의례·관례적, 사업성과 미흡 등 예산 효율성 측면에서 개선해야 할 부분이 다수 확인됐다.

시는 이번 전수조사 결과에 따라 사업별 성과 평가에 기반한 보조금 지원 개편안을 수립할 계획이다.

개편안에서는 먼저 예산을 편성한 후 보조금 단체를 공모하는 방식으로 변경해 여러 단체에 참여 기회를 공평하게 제공한다는 게 주된 골자다.

사업 성과가 미흡한 사업은 지원을 배제하고 유사·중복사업은 통합을 통해 예산 운용의 효율성을 제고하기로 했다.

사전·사후 평가 단계에서도 분과위원회 확대, 중립적 자문 등을 통한 지방보조금관리위원회의 운영 내실화로 사업 효과성을 면밀히 따져볼 계획이다.

또 평가 과정에서의 형평성 제고를 위해 보조사업자(단체) 설명·이의신청 참여 기회도 보장키로 했다.

윤병태 시장은 “매년 민간단체 수 증가에 따라 지방보조금 규모 또한 늘어나고 있어 건전하고 효율적인 재정 운영을 위한 철저한 성과 평가가 필요하다”며 “정부 방침에 따른 지방보조금 전면 개편안을 통해 효과성을 면밀히 분석하고 조정 예산을 지역발전 투자 재원으로 전환하는 등 시민의 혈세가 허투루 사용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나주=정종환 기자
나주=정종환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www.kjdaily.com/1678877897597582008
프린트 시간 : 2023년 09월 27일 11:03: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