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진(목포시청)·김장우(장흥군청)·정일우(여수시청), 항저우 AG 태극마크 청신호

KBS배 전국육상 ‘金 낭보’

박희중 기자
2023년 05월 09일(화) 19:47
제51회 KBS배 전국육상경기 겸 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세단뛰기 우승을 차지한 김장우(왼쪽)와 해머던지기에서 우승한 박서진. <전남도체육회 제공>
전남 육상 박서진(목포시청), 김장우(장흥군청), 정일우(여수시청)가 전국대회에서 금메달을 수확하며 항저우아시안게임 대표 선발에 청신호를 켰다.

전남도체육회는 9일 “경북 예천군에서 열린 제51회 KBS배 전국육상경기 겸 국가대표 선발대회에서 박서진, 김장우, 정일우가 금메달, 김은미(여수시청)가 동메달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박서진은 이번 대회 여자일반부 해머던지기 1차에서 55.22m, 2차에서 56.71m, 4차에서 56.72m를 기록했다. 이어 5차 시기에서 60.12m를 던져 금메달을 차지했다.

남자일반부 세단뛰기에 출전한 김장우는 16.37m를 뛰어 16.19m를 기록한 유규민(익산시청)과 15.37m의 이민제를(한국체육대)제치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또 김장우는 종전기록인 16.31m를 뛰어넘어 대회신기록도 달성했다.

정일우는 남자일반부 포환던지기에 출전해 17.81m를 기록해 심준(국군체육부대·17.65m), 지현우(파주시청·17.26m)를 제치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여수시청 김은미는 여자일반부 1만m에 출전해 34분54초54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전남도체육회는 “이들 3명은 올해 9월에 열리는 항저우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선발이 유력하다”며 “앞으로 열리는 대한육상연맹 경기력향상위원회에서 최종 선발된다”고 밝혔다.

/박희중 기자
박희중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www.kjdaily.com/1683629227601636007
프린트 시간 : 2023년 12월 04일 15:4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