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학연관 참여 ‘전남 수소산업 발전 협의체’ 출범

전문기업 육성·산업 발전 전략 모색

김재정 기자
2023년 09월 11일(월) 20:36
전남도가 11일 산·학·연·관이 참여하는 ‘전남 수소산업 발전 협의체’를 출범시키고 국가 청정수소산업 중심지 도약을 위한 수소산업 육성에 본격 나섰다.

전남 수소산업 발전 협의체는 포스코홀딩스, 효성, 한양, GS칼텍스,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에너지공대 등 20여 수소 관련 기관·기업 등의 전문가 22명으로 구성됐다.

협의체는 앞으로 수소전문기업 육성 방안, 탄소포집 및 저장·활용시설(CCS) 기반 청정수소 생산 방안, 전남 청정수소 개발 전략 등 수소산업과 관련된 다양한 주제와 현안을 논의한다.

이들은 분기별 수소산업 관련 2개 안팎의 주제를 정해 집중 토론한다. 이를 통해 전남 수소산업을 집중 육성하고 신규 국고사업 발굴 등 발전 전략을 도출할 방침이다.

이날 협의체 첫 회의는 수전해시스템 주제발표와 종합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전남도는 수소산업 육성 추진 현황을, 김수현 고등기술연구원 수석연구원은 수전해시스템 설비 성능평가센터 추진 현황을 발표했다. 이어 수소산업 발전방안에 대해 열띤 논의를 진행했다. 각 기관들은 전남이 청정수소 선도도시 중심지로 한 걸음 더 도약하도록 지속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김재정 기자
김재정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www.kjdaily.com/1694432175611084002
프린트 시간 : 2024년 02월 22일 19:2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