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급경사지 재난사고 대비 합동점검

드론 활용 경사면 균열 등 확인

박선강 기자
2024년 04월 28일(일) 20:28

광주시는 지난 26일 동구 용산동 소망병원 뒤편 급경사지에서 동구청, 토목 분야 민간 전문가와 함께 재난·사고 대비 합동 점검을 실시했다.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2024년 집중안전점검’의 하나로 진행된 이날 점검은 광주소방안전본부 119특수구조대가 지원하는 드론을 활용해 경사면의 균열 여부, 옹벽 구조물 파손, 배수공 막힘 등 급경사지 안전 상태를 살폈다.

또 집중호우와 강풍 등으로 낙석·붕괴사고가 발생할 경우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한 주민 대피 계획도 함께 점검했다.

안전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즉시 조치하고 안전사고 위험성이 높다고 판단되는 사항은 정밀 점검 등 신속한 시설 개선을 관리기관인 동구청에 주문했다.

광주시는 주기적 안전점검을 통해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고광완 행정부시장은 “점검을 통해 ‘시민의 일상이 평안한 안심도시 광주’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봄철은 안전사고 발생 위험성이 높은 시기인 만큼 재난 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시민들의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안전 점검 실천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박선강 기자
박선강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www.kjdaily.com/1714303714628539002
프린트 시간 : 2024년 07월 18일 18:0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