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희망디딤돌 통장’ 신청하세요”

道, 내달 3일까지 1천570명 모집…원금 2배 자산 형성

양시원 기자
2024년 04월 28일(일) 20:29
전남도는 28일 “5월3일까지 ‘2024년 청년 희망디딤돌 통장’ 사업 신규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적격심사를 거쳐 올해 7월까지 대상자 1천570명을 선정할 계획이다.

‘청년 희망디딤돌 통장’ 사업은 지자체와 청년이 적립 통장을 공동 개설해 자립을 위한 자산 형성에 도움을 주는 사업이다. 청년이 3년간 매월 10만원씩 성실히 적립하면 도와 시·군에서 자립지원금을 지원해 만기 시 원금의 2배(최대 720만원)와 이자를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은 1979-2005년생 청년으로 주민등록상 주소가 전남으로 돼 있어야 한다. 최근 6개월 동안 3개월(90일) 이상 근로 경력이 있는 노동자나 사업자이면서 가구소득인정액 120%(1인 가구 기준 267만원) 이하면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도와 시·군 누리집 사업 공고를 확인해 주소지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하거나 등기우편으로 신청하면 된다.

2017년 청년 행복시책으로 시작된 이 사업은 현재까지 6천73명이 참여, 3천399명이 만기 혜택을 받아 247억여원을 수령했다. 주거비, 취·창업 자금, 결혼자금 등에 유용하게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명신 인구청년이민국장은 “청년 희망디딤돌 통장이 열심히 일하는 청년의 자립과 자산 형성의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며 “전남 청년이 체감할 수 있는 맞춤형 지원시책을 발굴·시행해 청년 삶의 질을 높이겠다”고 말했다./양시원 기자
양시원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www.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www.kjdaily.com/1714303766628552002
프린트 시간 : 2024년 07월 18일 15:50: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