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8월 8일(토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람들

전남교육청, e-ICON대회 ‘최고 혁신상’
여수 안산중 손범규·김민재, 목포마리아회고 한성관·박재혁군
해외팀과 공동작업…‘차세대 글로벌 이러닝 콘텐츠 개발’ 호평

  • 입력날짜 : 2016. 08.29. 20:28
전남도교육청은 29일 “제6회 e-ICON(e-learning International Contest of Outstanding New ages) 세계대회에서 여수 안산중 손범규·김민재(지도교사 황하선) 학생, 목포마리아회고 한성관·박재혁(지도교사 주현웅) 학생이 최고 혁신상(Best innovation)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최고 혁신상은 창의성이 가장 높은 콘텐츠에 주는 상이다.

제6회 e-ICON 세계대회는 교육부가 주최하고 APEC 국제교육협력원이 주관했으며 앱(APP)을 개발하는 행사로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와 KT&G 수련원에서 열렸다.

국내 학생들이 해외팀과 함께 글로벌팀을 구성해 차세대 글로벌 이러닝 네트워크를 형성, 우수 콘텐츠를 개발하는 시스템이다.

여수 안산중과 목포마리아회고 학생들로 구성된 전남팀은 e-러닝 콘텐츠인 ‘Logic Circuit Practice and Gate’로 ‘어떻게 하면 논리게이트를 스마트폰으로 손쉽게 학습할 것인가’를 제작해 시연했다.

지도교사인 황하선, 주현웅 선생님은 기술교과와 정보교과를 담당하고 있으며, 교직에서 줄곧 IT와 프로그램 교육에 관심을 갖고 제자들과 동행하면서 이러닝교육에 대한 열정을 보여주고 있다.

지도교사들은 영어 실력도 수준급이어서 외국의 참가자들과 자유롭게 소통하며 활동의 폭을 넓혔다. 또 김민재·한성관 학생은 대본없이 영어로 프리젠테이션을 실시, 심사위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여수 안산중 황하선 지도교사(사진 왼쪽)는 “아이들과 함께 큰 상을 받게 돼 너무 기쁘다”며 “여러 나라 친구들과 함께 작업을 수 있는 공동작업이어서 우리 학생들한테도 좋은 경험이 됐을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황 지도교사는 “그동안 e-ICON 대회에 꾸준히 참가한 결과, 대회를 준비하는 과정과 공동작업 모두 우리 학생들한테 큰 의미가 있는 것 같다”며 “해외 학생들과 교류할 수 있는 기회인 만큼 더 많은 학생들이 참여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도교육청 박선미 미래인재과장은 “이번 e-ICON 세계대회 입상을 계기로 문제 해결력 신장의 바탕이 되는 소프트웨어교육을 적극 지원하겠다”며 “학생들의 꿈을 키우는 행복한 전남교육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정 기자 j2k@kjdaily.com


김재정 기자 j2k@kjdaily.com         김재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